회원소식

[회원모임] 놀밥 5월 모임은 ‘생명이란 무엇인가’를 읽었습니다.

[회원모임] 놀밥 5월 모임은 ‘생명이란 무엇인가’를 읽었습니다.

녹색교육센터 생태인문학 책읽기 모임 <놀밥> ,  5월 모임은 린마굴리스 도리세이건 공저인 '생명이란 무엇인가 ?'를 함께 읽고 이야기 나누었습니다. 참고 도서인 슈뢰딩거의 '생명이란 무엇인가'를 읽어온 회원님도 계셨어요. 작년 놀밥에서 읽었던 린마굴리스의 '공생자행성' 내용도 정리해보고 지구생명체로서 생명을 바라보는 다양한 관점과 생명의 기원과 진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귀한 시간이었습니다. 6월에 읽을 책은 강호정작가의 <다양성을 엮다>...

[회원모임] 2021 청소년 환경봉사단 ‘숲틈’ 세 번째 만남

[회원모임] 2021 청소년 환경봉사단 ‘숲틈’ 세 번째 만남

세 번째 만남에서 청소년 환경봉사단 ‘숲틈’ 단원들은 와룡공원에서 길잡이 선생님 숲해설가 박신영 선생님과 함께 생물종 모니터링을 했습니다. 아까시나무, 찔레꽃, 칠엽수 등 다양한 식물을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지난 2회 차 때 참가한 단원들은 그 사이 변한 와룡공원 풍경에 놀랐습니다. 아까시나무 줄기로 파마를 해보는 재밌는 자연 놀이도 했습니다. 이번 활동은 종로구 도시숲 와룡공원을 대표하는 깃대종을 선발하기 위한 선행 활동이었습니다. 깃대종 후보를 선정하기 전에...

[회원모임 놀밥] 4월 남한산성 봄숲에서의 낭독

[회원모임 놀밥] 4월 남한산성 봄숲에서의 낭독

녹색교육센터 생태인문학 책읽기 모임 <놀밥>은 봄바람이 살랑살랑 봄 햇살이 눈부신 4월의 봄, 27일에 남한산성 봄숲으로 소풍을 다녀왔습니다. 생명이 와글거리는 숲속에서 함민복 시인의 시와 산문을 암송하고 낭송하면서 자연을 바라보고 생명을 그리는 마음이 얼마나 따스한 지 느끼고 사유하며 성찰할 수 있었어요. 함민복작가님의 대표저서는 <모든 경계에는 꽃이 핀다>, <말랑말랑한 힘>, <눈물을 자르는 눈꺼풀처럼> 등의 시집과...

[회원모임] 생태 인문학 책 읽기 모임 놀밥 5기 첫 만남!

[회원모임] 생태 인문학 책 읽기 모임 놀밥 5기 첫 만남!

3월 23일 화요일 오후 4시 녹색교육센터 배움터에서 생태 인문학 책 읽기 모임 〈놀밥〉 5기 첫 모임을 했습니다. 5기 참가 신청자는 녹색교육센터 센터장님과 상근 활동가를 포함해 열여섯 명입니다. 첫 모임에는 부득이 다섯 분이 참여를 못 했지만, 열한 명의 참가자가 풍성한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처음 함께 읽은 책은 뇌과학자 정재승 선생님의 저서 《열두 발자국》입니다. 어려운 주제를 다룬 책이지만, 대중 강연을 글로 옮긴 책이라서 읽는 데 큰 어려움이 없었다는 의견이...

청소년 환경봉사단 ‘숲틈’ 발대식 및 사전교육이 있었습니다!

청소년 환경봉사단 ‘숲틈’ 발대식 및 사전교육이 있었습니다!

지난 3월 20일 토요일 <청소년 환경봉사단 '숲틈'> 7기 발대식 및 사전교육을 녹색교육센터 배움터에서 진행했습니다. '숲틈'은 한해동안 와룡공원, 낙산공원 등 종로구 도시숲을 다니며 쓰레기 줍줍 활동과 생물종 모니터링을 할 예정입니다. 올해  '숲틈'은 11명의 청소년과 박신영 길잡이 강사님이 함께 합니다. 발대식에서는 '숲틈'이 어떤 모임인지 소개하고, 전체 일정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어서 정미경 센터장님과 숲해설가 박신영 선생님의 사전 교육도...

[회원]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 활동을 모두 마쳤습니다.

[회원]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 활동을 모두 마쳤습니다.

녹색교육센터의 청소년회원들로 구성된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이 지난 11월 21일(토)을 마지막으로 모든 활동을 끝마쳤습니다. 올해 <숲틈>은 ' 청소년 도시숲 길라잡이’를 주제로 하여, 지난 3년 동안 조사했던 대학로 도시숲과 성곽길 숲의 생태를 시민들에게 알리는 활동을 하는 것이 원래 계획이었습니다. 하지만 코로나19로 인하여 하반기를 모두 온라인 활동으로 진행하게 되면서 활동 내용도 조금 변하였습니다. 상반기에는 도시숲 알아보기, 해설장소 탐방,...

[회원모임] 청소년 환경봉사단 ‘숲틈’ 상반기 활동을 마쳤습니다.

[회원모임] 청소년 환경봉사단 ‘숲틈’ 상반기 활동을 마쳤습니다.

녹색교육센터의 청소년회원들로 구성된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이 지난 7월 11일(토) 총 4회의 상반기 활동을 마쳤습니다. 올해 <숲틈>은 '청소년 도시숲 길라잡이'를 주제로 상반기 환경캠페인과 하반기 자연해설을 진행합니다. 환경캠페인은 두 모둠으로 나누어 '기후위기 포스터 만들기(바로가기)'와 '업사이클링 아이디어 공유(바로가기)'에 관한 내용을 녹색교육센터 페이스북 페이지에 올리는 활동을 하였습니다. 자료를 찾고, 내용을 구성하고, 글을 쓰는 활동...

[회원모임] 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놀밥’ 6월의 책은?

[회원모임] 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놀밥’ 6월의 책은?

지난 6월 23일, 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놀밥'이 모였습니다. 6월의 책은 <선량한 차별주의자> 입니다.   제목부터 인상적인 이 책은 놀밥에 모임 회원님들에게 공감과 반성을 안겨준 책이었습니다. 서로가 차별하고 차별받았던 기억을 나누며 평등한 미래를 위해 어떻게 나아가야 할지 나누었지요. 서로의 이야기 속에서 많은 것을 배웠던 시간이었습니다.   무더운 여름과 촉촉한 장마에도 놀밥은 계속 됩니다. 7월에 만나요:)...

[회원모임] 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놀밥’의 소풍!

[회원모임] 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놀밥’의 소풍!

지난 5월 26일,  생태인문한 책 읽기 모임 '놀밥'은 소풍을 떠났습니다. 이번 책은 <지구를 살리는 기발한 물건 10>으로 저자이신 박경화 작가님이 놀밥에 함께 해주셨어요. 녹색교육센터와 멀지 않은 곳에 위치한 서울 성곽길을 따라 자연을 느끼고, 박경화 작가님과 지구를 살리는 기발한 물건들과 생활 속에서 환경을 위해 실천했던 경험들에 대해 이야기 나누었어요. 더불어 책 출판에 관심이 있으신 분들을 위해 출판 관련한 이야기도 잠시 나누었답니다. 놀밥 회원님들과...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 첫 번째 활동이 있었습니다.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 첫 번째 활동이 있었습니다.

지난 5월 9일(토) 녹색교육센터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의 첫 번째 활동이 있었습니다. 체온측정을 한 후 서로 거리를 멀게 앉아 첫 만남을 시작합니다. 올해 숲틈은 18명의 청소년과 모임리더 박임자 회원이 함께합니다. 올해 숲틈은 '청소년 도시숲 길라잡이'를 주제로 하여, 지난 3년 동안 조사했던 대학로 도시숲과 성곽길 숲의 생태를 시민들에게 알리는 활동을 합니다. 첫 번째 시간에는 그동안의 활동을 알아보고, 올해의 전체 활동 내용을 살펴본 후 도시숲과 그곳에 사는 생명에...

[회원모임] 걷기예찬 – 겨울숲을 찬찬히 보며 걷기

[회원모임] 걷기예찬 – 겨울숲을 찬찬히 보며 걷기

1월 16일(목) 녹색교육센터 회원모임인 '걷기예찬' 첫 만남이 있었습니다. '걷기예찬'은 겨울 봄 여름 가을,  남한산성도립공원을 걸으며 사계절의 흐름을 몸으로 느끼는 회원활동입니다. 겨울에는 행궁에서 시작해 동문-남문을 거쳐 다시 행궁 앞으로 돌아오는 코스를 걸으며 겨울눈을 보기도 하고, 소사나무와 서어나무를 살피기도 하며 여유로운 걷기를 하였습니다. 특히  큰부리까마귀와 까지, 동고비, 쇠박새, 되새, 직박구리, 흰배지빠귀, 큰오색딱다구리, 나무발바리, 쇠딱다구리,...

[회원모임]영화 ‘알바트로스’ 상영회에서 만난 회원님들, 반가웠어요!

[회원모임]영화 ‘알바트로스’ 상영회에서 만난 회원님들, 반가웠어요!

비가 내렸던 지난 12월 17일(화)에 영화 '알바트로스' 를 회원님들과 함께 보았습니다. 서로서로 안부 인사를 나누고, 천천히 자리를 잡습니다. 오랜만에 뵙는 분들도 계셔서 더 반가웠지요. '알바트로스'는 태평양에 있는 미드웨이섬에 사는 새, 알바트로스가 처한 현실을 담담하게 보여주는 다큐멘터리입니다. 인간이 사용한 수많은 플라스틱이 푸른 바다 한가운데 모여 결국 새들의 먹이가 되는 과정을 보며, 마음이 답답해지는 것을 느낍니다. 먹은 플라스틱을 뱉어내지 못해 숨이 가빠지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