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소식

[회원]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이 만든 ‘우리 곁에 나무 – 대학로 도시숲 지도”!

[회원]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이 만든 ‘우리 곁에 나무 – 대학로 도시숲 지도”!

지난 12월 8일(토)에는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의 마지막 활동이 있었습니다. 올해 숲틈은 작년 '우리 곁에 나무 - 대학로 가로수 지도'에 이어  1년간 대학로의 대표적 도시숲은 문묘와 마로니에공원을 모니터링하고 그 결과를 지도로 만들었습니다. 도심의 녹지는 어떻게 연결이 되고 있는지, 우리의 일상에 숲이 함께하고 있는지 이번 모니터링을 통해 알아보며 도시에 사는 나무의 식물권과 도시숲에 깃들어 사는 새와 곤충 등의 생명에 대해서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회원모임] 생태인문학 책읽기 모임 이 늦가을 소풍을 다녀왔습니다.

[회원모임] 생태인문학 책읽기 모임 이 늦가을 소풍을 다녀왔습니다.

녹색교육센터의 회원모임인 생태인문학 책읽기 모임 <놀밥>이 11월에는 길잡이 "우종영 선생님"과 함께 사패산으로 늦가을 소풍을 다녀왔습니다. 11월의 책은 <랄프왈도 에머슨의 "자연">이었습니다. 이번에는 녹색길라잡이 9기를 수료하신 선생님들과도 함께 하였습니다. 이 책을 읽고나서 많은 놀밥 회원분들께서 "내 인생의 책"이 될 것같다라고 말씀하시기도 했습니다. 깊은 자연에서 좋은 사람들과 함께 생각을 나누는 <놀밥>에 여러분도 함께 하세요!...

[숲틈] 대학로 도시숲 모니터링 4차!

[숲틈] 대학로 도시숲 모니터링 4차!

지난 10월 20일(토) 녹색교육센터의 청소년 환경봉사단 '숲틈' 만남이 있었습니다. 지난 8월 진행했던 문묘와 성균관의 수목조사에서 모니터링했던 나무들 중 모둠나무를 정해 생태미술활동을 해보았습니다. 신체지수를 통해 나무들을 다시 한 번 재보고, 햇빛사진관 식물도감 활동을 통해 더 자세히 살펴볼 수 있었던 시간이지요. 특히 감광액을 바른 종이 위에 나뭇잎을 올려 사진을 인화하듯 나뭇잎을 새겨내는 식물도감 활동을 무척 신기해하였어요. 11월, 숲틈은 그동안의 활동을 바탕으로...

[회원모임]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10월 만남!

[회원모임]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10월 만남!

10월 16일(화) 녹색교육센터의 회원모임인 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놀밥>이 있었습니다. 이번 달 책은 <녹색평론선집 1>이었습니다. 광활한 우주 속 인간의 존재 이유는 무엇인지, 과연 생태적 삶이란 무엇인지, 현실에서는 어떻게 실천해야 하는지 함께 고민해보는 시간은 언제나 즐겁지요. 다음 달은 랄프 왈도 에머슨의 <자연>과 함께 북한산으로 소풍을 떠납니다.   녹색평론선집1 중 <우주적 연대 속의 인간과 욕망>, 이규성...

[회원모임] 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9월 만남

[회원모임] 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9월 만남

하늘이 푸르고 선선한 바람이 불던 지난 화요일, <놀밥>7번째 만남이 있었습니다. 8월 여름방학을 가진 후 오랜만의 만남이어서인지 더 반가웠지요. 9월의 책은 <장자>였습니다. 수많은 시간을 읽힌 고전인 만큼 많은 풀이가 존재하지요. 이번 <놀밥>에서는 현암사에서 나온 오강남 풀이를 함께 읽었습니다. 지극한 도와 진인, 우리에게 삶이란 무엇이고 모든 존재는 어떤 의미를 지니는가에 대해 서로 이야기를 나누며 2시간을 보냈습니다. 2천여 년 전...

[회원모임]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 대학로 도시숲 모니터링 3차 활동이 있었어요.

[회원모임]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 대학로 도시숲 모니터링 3차 활동이 있었어요.

몰아치던 비가 그친 8월 25(토), 오랜만의 숲틈 만남이 있었습니다. 지난 6월 마로니에 공원 2차 모니터링 이후 2달만의 만남이었지요. 3차 모니터링은 문묘에서 진행했습니다. 현장에 나가기 전에 먼저 식물과 생명권, 나무의 종류에 대해 강의를 들은 후 현장으로 이동해 모둠별로 구역을 정해 모니터링을 하였지요. 현장 모니터링을 마친 후에는 실내로 들어와 활동내용을 정리,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오랜만이어도 틈 친구들과의 만남은 언제나 즐겁습니다. 다음 모니터링은 10월...

[회원모임] 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7월 만남

[회원모임] 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7월 만남

점점 깊어가는 <놀밥> 7월의 책은 제레미 리프킨의 <엔트로피>였습니다. 폐쇄계인 지구에서 가용할 수 있는 자원의 한계를 깨닫고 엔트로피라는 새로운 세계관을 받아들이는 사회적 인식 및 구조 전환이 필요하다는 것이 요점인 책이지요. 함께 읽으면 어려웠던 내용도, 아리송했던 문장도 깊이를 더할 수 있다는 걸 깨닫는 시간인 <놀밥>은 8월에 방학을 갖습니다. 9월 함께 읽을 책은 <장자>입니다....

[회원모임]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의 마로니에 공원 생태 미술 활동!

[회원모임]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의 마로니에 공원 생태 미술 활동!

6월 2일(토)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의 두 번째 도시숲 모니터링 활동이 있었습니다. 이번 활동은 지난 1차 모니터링 활동에 이어 마로니에 공원을 살펴보는 것이었어요. 1차 활동에 조사했던 나무를 다시 살펴보고, 그것을 색과 그림으로 표현해보는 생태 미술 활동을 함께 하였습니다. 8월에는 대학로 도시숲 중 하나인 문묘의 나무들을 모니터링할 예정입니다. 그럼, 모두 8월에 만나요!   숲틈 이도연 학생의 활동 후기 실내에서 물감을 소재로 그림을 그렸었는데, 처음에는...

[회원모임]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의 마로니에 공원 나무 모니터링 활동!

[회원모임]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의 마로니에 공원 나무 모니터링 활동!

5월 12일(토) 청소년환경봉사단 숲틈의 올해 첫 모니터링 활동이 있었습니다. 올해 숲틈은 작년 대학로 가로수 모니터링에 이어서 대학로에 있는 대표적인 도시숲 2곳의 나무 모니터링을 진행합니다. 첫 번째 장소는 바로 마로니에 공원! 비가 오는 날임에도 숲틈 친구들과 모임 리더인 이진호 회원님, 대학생 자원활동가인 박신영, 최민수 님 모두 열심히 조사하였네요. 들어와서는 모둠별로 조사내용을 정리, 발표하였습니다. 6월에는 조사한 나무들을 더 자세히 보기 위한 생태 드로잉 활동이...

[회원모임] 다섯 번째 만남을 가진 놀밥!

[회원모임] 다섯 번째 만남을 가진 놀밥!

지난 5월 15일(토) 놀밥의 네 번째 만남이 있었습니다. 이번 달 책은 토마스 쿤의 <과학혁명의 구조>였습니다. 과학사를 둘러보며 패러다임이라는 개념을 세상에 인식시킨 고전이지요. 어려운 내용인 만큼 다양한 해석과 여러 의견을 나눈 시간이었습니다. 누군가의 깊은 사유를 응집한 책을 한 번 읽고 이해한다는 것은 역시 불가능한 일이구나를 깨달은 책이기도 합니다. 행사가 많은 5월이라 못 오신 분들도 꽤 계셨던 이번 모임. 6월에는 더 많은 분들과 뵙고 싶네요. 다음...

[회원모임] 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의 봄 소풍!

[회원모임] 생태인문학 책 읽기 모임 의 봄 소풍!

따뜻한 햇빛과 파란 하늘의 봄날, <놀밥>은 북한산으로 소풍을 다녀왔습니다. 어느덧 세 번째 만남이네요. 이번 달은 신영복 선생의 <담론>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깊은 사유가 낳는 구도자적 정신에 대해 생각해보며, 자기성찰의 중요성과 타고나는 영혼의 품격에 대해 고민해보았습니다. 다음 달 함께 읽을 책은 토마스 쿤의 <과학혁명의 구조>입니다.            ...

[회원모임] 창경궁 봄꽃 나들이 다녀왔어요!

[회원모임] 창경궁 봄꽃 나들이 다녀왔어요!

웃는산 선생님과 함께 벚꽃과 앵두꽃이 흩날리고, 자두꽃향기가 가득한 창경궁에 봄꽃 나들이를 다녀왔어요. 오랜만에 뵙는 회원님들이 많아 반가웠습니다. 봄이 가기 전에 창경궁 방문하시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또 좋은 계절에...